자료실
본 게시판에 게시된 자료는 한국섬유산업연합회의 지적소유물이므로 사전승인 없이 무단게재 및 배포를 금지합니다.
3D 프린팅을 통한 맞춤형 의류·패션 제작 가속화
2017. 6. 5 오후 2:43:52
관리자
3D 프린팅을 통한 맞춤형 의류·패션 제작 가속화

2017-06-05 최종우 미국 로스앤젤레스무역관

- 3D 프린팅 시장 전반적으로 성장 지속 전망 -

- 의류 업체 생산과정 변화시킬 수 있는 혁명으로 기대 -

 

 

 

□ 3D 프린팅 시장 동향

 

  ㅇ 시장동향 및 전망

    - 미국 3D 프린팅 시장은 높은 자본의 투자로 인한 기술 발전, 3D 프린터 및 소재 관련한 가격인하로 인해 시장규모가

      지속적으로 성장 중에 있음.

    - 기존의 재료들을 자르거나 깎아서 생산하는 절삭 가공(Subtractive Manufacturing)에 비해 3D 프린팅의 제조 방법

      (Additive Manufacturing)은 다양한 재료들을 겹쳐서 한 번에 가공될 수 있어 시간적 및 가격절감 효과가 효율적임.

    - 이러한 기술로 인해 다양한 시장에서 3D 프린팅의 활용도가 높아짐에 따라, 해당 시장은 2012년부터 2017년까지

      연평균 약 24.7%의 성장과 30억 달러의 시장규모를 기록함.

    - 3D 프린팅 기술은 현재까지 건설업, 의학계, 우주항공 시장에서 수요가 높았지만 앞으로는 패션과 뷰티와 같은 일상적

      인 시장에서도 수요가 높아질 것으로 예측됨.

    - 재료를 가공해야하는 모든 산업에서 수요가 증가해 촉망받는 산업으로 예측되기 때문에, 해당 시장은 2022년까지

      연평균 7.8%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약 44억 달러의 시장 규모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됨.

 



3D 프린팅 시장 요약

EMB0000180886b9

자료원: IBIS World

 


    - 3D 프린팅의 세부시장은 소비자 제품(Consumer Product Companies) 37.7%, 우주항공 및 자동차(Aerospace and

       Automotive) 23.6%, 헬스케어(Healthcare) 19.2%, 기타 10.7% 등으로 분류됨.
    - 의류시장은 19.2%의 시장점유율로 3D 프린터의 수요가 높음. 이는 주로 병원에서 큰 수술이 생길 시에 3D 프린터를

      활용해 수술 전에 인체 장기를 복사해 실전연습을 진행한 후 수술 성공률을 높일 수 있기 때문임.   
    - 3D 프린팅 시장에서 가장 큰 점유율을 차지하는 시장은 소비자제품 시장으로, 주로 주얼리 및 신발과 같은 품목들이

      주를 이루는 시장임. 트렌디한 디자인을 소비자들에게 빨리 제공할 수 있으며 그러한 디자인을 조금 더 쉽게 발전 시킬

      수  있다는 이점으로 3D 프린터 수요가 높음.
    - 미국 및 글로벌 기업들의 실험과 도전정신을 통한 3D 프린팅 기술 접목은 주얼리 및 신발 뿐 아니라 전반적인 의류·

      패션 분야에서 혁신을 가지고 올 것이라고 전문가들은 예측함.

 


3D 프린팅 세부시장

EMB0000180886bb

자료원: IBIS World

 

□ 3D 프린팅 활용한 글로벌 기업 및 미국 혁신 사례

 

  ㅇ 글로벌기업 아디다스(Adidas)

    - 지난 5월, 글로벌 스포츠의류 및 장비 기업 아디다스는 2018년까지 약 10만 개의 신발을 3D 프린팅으로 제조하겠다고

      발표함.

    - 아디다스는 3D 프린팅을 활용한 스니커즈 제작에 이전부터 굉장히 공을 들여온 것으로 알려진 대표적 브랜드임.

    - 이들의 새로운 신발 모델 Futurecraft 4D 신발은 3D 프린팅을 활용해 제작될 것으로 발표됨.


 

아디다스의 Futurecraft 4D 이미지

EMB0000180886bc

자료원: Adidas

 

    - 해당 모델의 신발은 2017년까지 5000개가 생산될 것으로 계획돼 있고, 2018년까지는 약 10만 개가 생산될 것이라고

      아디다스는 발표함.

    - 아디다스의 VP Gerd Manz는 이번 기술의 발전은 아디다스뿐만 아니라 의류 시장에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준 것이라고

      전함.

    - 이것을 가능하게 한 것은 미국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Carbon이라는 회사와의 합작을 통해 가능하게 됨.

    - Carbon은 3D 프린팅 스타트업으로 구글과 GE와 같은 글로벌 기업들에 투자를 받고 있으며 3D 프린팅 기술을 활용한

      빠르고 손쉬운 대량생산 기술을 개발함.

 

  ㅇ 의류 사례

    - (Ministry of Supply) 고객들 몸에 딱 맞는 맞춤형 재킷을 90분 안에 제작할 수 있음.    

    - 소비자는 자신이 원하는 색(Color), 재질과 버튼 방식을 정하면 Ministry of Supply의 운영진 중 한 명이 컴퓨터

      프로그래밍을 통해 재킷 제작에 들어감.

    - 이러한 방식은 현재까지 미국 의류 업계에 있는 제작과정을 변화시키는 혁신 트렌드가 될 가능성이 굉장히 높다고 LA

       Times는 보도함.

    - Ministry of Supply는 현재 일본 제품의 3D 프린터를 구입해 프로토타입 프로그래머가 소비자들이 원하는 재질과 색을

      3D 프린터 소프트웨어에 적용시켜 맞춤 재킷 제작을 운영 중임.

 


3D 프린팅 기술을 통해 재킷이 생산되는 모습

external_image

자료원: Digiday

 


    - (Indochino) 남성의류 브랜드 Indochino 역시 중국의 생산자와 파트너십을 맺어 3D 프린팅을 활용한 맞춤수트 제작에

       들어간다고 발표함.

    - (아마존) 아마존도 조용히 의류시장에 뛰어들어 현재는 의류 제작에 직접 뛰어든 것으로 조사됨. 아마존은 현재 지속적

       으로 맞춤 제작에 관한 다양한 특허들을 받고 있으며 해당 시장에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으로 예측됨.

 

□ 시사점 및 전망

 

  ㅇ 새로운 생산과정과 새로운 트렌드 전망

    - Ministry of Supply, Indochino, 아마존과 같은 3D 프린팅 맞춤 의류 사업방식은 대량의 맞춤제작 생산이라는 새로운

      생산과정에서의 혁신을 가지고 올 수 있다는 것임.

    - 기존의 의류는 S, M, L와 같은 사이즈 라벨링을 통해 대량 생산돼 소비자들에게 판매됐지만 앞으로는 소비자들에 몸에

       딱 맞는 소비자 맞춤형 제작이 대량으로 가능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됨.

    - 노스캐롤라이나 주립대학(North Carolina State University)의 섬유학과에서 디자인과 대량 맞춤제작을 연구한 교수

      리사 채프먼(Lisa Chapman)은 이러한 제작 기법은 큰 혁신이 될 것이라고 전망함.

    - 3D 프린팅 의류제작이 대중화가 되기 시작하면 의류제작은 소비자들의 요구에 따라 즉시 의류를 제작하는 온디맨드

      (Ondemand)방식으로 진행됨.

    - 이렇게 될 경우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없어 팔리지 못한 제품을 창고에 넣어둘 필요가 없어 지속적으로 다양한 의류

      사업체들에 인기가 늘어날 것으로 예측됨.

    - 개성이 중요시되는 사회 트렌드와 맞물려 자신의 개성을 더 나타내며 자신만이 입을 수 있는 '오직 하나'의 옷이라는

      브랜딩이 소비자들에게 굉장한 매력으로 다가갈 것이라고 전문가들은 예측함.

 

  ㅇ 다양한 국가 기업들의 파트너십 기회

    - 미국 기업과 글로벌 기업들을 관찰하면, 중국 기업과 제작과정을 파트너십을 하거나, 일본 제품의 3D 프린터를 수입해

      제작에 참여시키는 형태로 3D 프린팅을 의류 및 패션 사업에 접목 시키고 있음.

    - 한국의 3D 프린터 또한 성능과 기술에서 일본 및 중국 업체들의 기술 수준과 충분히 경쟁력이 있다고 사례되기 때문에

      미국 업체들과의 협업이 가능하다고 분석됨.

    - 또한 프린터 자체를 수출할 수도 있지만, 프린터에 적용돼 수요가 높아질 수 있는 소재의 수출 또한 노릴 수 있는

      분야임.

    - 3D 프린팅 시장이 성장할수록 3D 프린터에 쓰일 수 있는 소프트

      웨어 개발 또한 지속적으로 성장되는 부분으로 소프트웨어 개발을 통한 기술수출 부분도 한국 업체들이 눈여겨볼

      필요가 있는 분야로 사례됨.

 

 

자료원: LA Times, IBIS World, Adidas, Digiday 그 외 KOTRA  로스앤젤레스 무역관 자료 종합


< 저작권자 ⓒ KOTRA & KOTRA 해외시장뉴스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518(대치동,섬유센터 16층) 한국섬유산업연합회
본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하는 경우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