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lletin Board

Information

The information on this bulletin board is an intellectual properties belonging to Korea Federation of Textile Industries. Any unauthorized dissemination, distribution, copying or use of this information contained in this website is strictly prohibited.

[한국무역협회] 정부, 한-인도 CEPA 개선협상 재개...경제협력 강화 Jan 10, 2022 3:49:21 PM
관리자

 




 

정부-인도 CEPA 개선협상 재개...경제협력 강화

 




정부가 한·인도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 개선 협상을 재개하고경제협력 강화에 나선다.

 

 

산업통상자원부 여한구 통상교섭본부장은 10~12일 신남방정책의 핵심 협력국인 인도를 방문해 코로나19 이후 한-인도 경제·통상 협력 재개를 위한 행보에 나설 계획이다.

 

 

여 본부장은 우선 11일 피유시 고얄 인도 상공부 장관과의 한·인도 통상장관 회담을 통해 한·인도 CEPA 개선 협상 재개와 공급망·디지털 등 양국 간 통상협력 방안 논의를 갖는다.

 

 

-인도 CEPA는 2010년 1월 발효 이후 양국 간 교역과 투자 확대에 중요한 역할을 해왔으며양국은 2015년 이후 개선협상을 진행했지만 2019년 6월 이후 코로나19 등으로 중단됐다이번 양국 통상장관 회담이 협상 재개에 새 모멘텀이 될 전망이다.

 

 

이번 양국 통상장관 회담에서는 코로나19 이후 통상환경 변화를 고려해 교역 원활화투자 확대안정적 공급망 구축 등 경제협력 플랫폼으로서 한-인도 CEPA의 역할을 강화하는 방안을 논의한다.

 

 

특히 한-인도 CEPA 개선협상은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에 불참한 인구 14억의 인도 시장을 추가 확보해 세계 최대 FTA인 RCEP 경제권의 협력을 완성하고 신남방 FTA를 고도화하는 의미가 있다.

 

 

정부는 2017년 신남방정책 천명 후 인도와 휴대폰·디스플레이자동차섬유화학 등 제조 분야에 대한 대규모 투자가 이어지는 등 활발한 경제협력 관계를 구축해 왔다인도에는 현대차삼성전자포스코효성 등 주요기업이 다수 진출했다.

 

 

한국의 대 인도 투자는 2013~2016년 175000만달러, 2017년 95000만달러, 2018년 83000만달러, 2019년 69000만달러, 2020년 59000만달러, 2021년 3·4분기 23000만달러를 기록해 왔다.

 

 

코로나19 어려움에도 2021년 교역액이 전년대비 40.5% 증가한 236억달러로 역대 최고치를 달성했다특히 중간재 교역이 크게 증가하는 등 공급망 연결성도 긴밀해지는 신남방정책의 핵심 협력 대상국이다-인도 교역은 2017년 200억달러에서 2021년 236억달러로 늘고 있다.

 

 

한편 여 본부장은 인도 주요 경제단체 및 싱크탱크 전문가들과 토론회 등을 개최해 최근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새 통상질서 형성 등 통상환경 변화에 대한 한-인도 공동대응과 경제협력 방안을 모색한다.

 

 

인도 경제 및 산업육성 등을 위해 인도 기업 약 30만개 회사로 구성된 인도 최대의 경제단체인 인도 산업협회(CII)와 양국 경제협력에 대한 한-인도 CEPA의 기여와 개선방향양국 간 공급망 협력방안 등을 논의한다.

 

 

또 인도 현지에 진출한 현대자동차삼성전자효성, SD바이오센서, CJ다슬 등 우리기업들과 간담회 개최 등으로 우리 기업의 애로청취와 경영지원 활동 등을 병행한다.


 

[파이낸셜뉴스]